ABOUT

rkwkrh10@

info@mysite.com

Tel: 123-456-7890

500 Terry Francois Street

San Francisco, CA 94158

  • SSun

"조국 사퇴하라" 한국당, 릴레이 삭발…나경원 삭발 언제하나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는 자유한국당 '릴레이 삭발 투쟁'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나경원 원내대표가 우리카지노 과연 언제 삭발을 감행할 것인지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늘(18일) 기준 지금까지 삭발투쟁에 나선 사람은 황교안 한국당 대표, 같은당 박인숙·강효상·이주영·심재철 의원,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이언주 의원(무소속), 김숙향 한국당 동작갑당협위원장, 송영선 전 새누리당 의원 등 9명이다.

국회 부의장인 이주영 의원(5선)과 전임 부의장인 심재철 의원(5선)은 이날 오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열린 당 대표 및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 후 삭발을 했다.

이 의원은 "조국은 개혁 주도자가 카지노사이트 될 수 없음이 분명해졌다. 즉각 사퇴하고 수사 받으라고 하는것이 국민의 준엄한 명령"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 정권이 국민 상식에 의한 명령에 따르지 않는다면 국민 저항권에 의한 정권 퇴진이 답이라는 점을 명심하길 바란다"고 했다. 이어 "저는 오늘 그 결기를 스스로 다지기 위해서 삭발 투쟁에 동참하겠다. 결코 물러서지 않겠다"고 했다.

이런 가운데 당 원내대표인 나경원 의원 삭발 시점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해 나 의원은 정치적으로 여러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삭발 여부를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 원내대표는 17일 기자들과 가진 티타임에서 "'삭발 압박'에 대해 "많은 분이 물어보고, 반대도 하신다"며 "이번 삭발 투쟁은 당 대표님의 삭발 투쟁이라는 점에서 굉장히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제가) 투쟁하는데 주저하는 의미가 아니라 투쟁이 가진 의미를 극대화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그런 점에서 종합적으로 판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당은 지난 11일 박인숙 의원이 조 장관 사퇴를 요구하며 처음으로 머리를 자른 데 이어 황교안 대표가 16일 동참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5시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삭발식을 가진 뒤 "문재인정권의 헌정유린과 조국의 사법유린 폭거가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며 "참으로 비통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다"고 했다.

이어 "범죄자 조국은 자신과 일가의 비리, 그리고 바카라사이트 이 정권의 권력형 게이트를 덮기 위해 사법농단을 서슴지 않았다"며 "제1야당의 대표로서,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문재인 대통령과 이 정권에 항거하기 위해, 나의 뜻과 의지를 삭발로 다짐하고자 왔다"고 밝혔다.




조회 11회